noname25


Editorial

‘Partner For Your Passion’

WCC-KS의 뉴스레터를 발간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하며, WCC-KS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져주시는 각 국의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를 전합니다.
WCC-KS의 첫 번째 뉴스레터에서는 2013 훈련캠프를 되돌아 보며, 2014 훈련캠프에 대한 전반적인 소개와
1차 훈련캠프의 개소를 전합니다.
앞으로 뉴스레터를 통해 WCC-KS의 최신 소식을 지속적으로 전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행복한 추억 : 2013년 WCC-KS 를 되돌아보다

%e1%84%89%e1%85%b3%e1%84%8f%e1%85%b3%e1%84%85%e1%85%b5%e1%86%ab%e1%84%89%e1%85%a3%e1%86%ba-2016-10-04-%e1%84%8b%e1%85%a9%e1%84%92%e1%85%ae-11-45-30

▲ 2013 WCC-KS 훈련 캠프

2013년, WCC-KS가 문화 체육 관광부의 개발도상국 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아시아 개도국 사이클 지도자 및
선수 양성을 위해 설립되었다.

영주 경륜 훈련원에서 열린 제1차 훈련 캠프(6.17~8.4) 에는 아시아 개발도상국 5개국(KAZ, UZB, MAS, VNM,
SRI) 지도자 5명과 선수 10명이 참가하였다.
참가진들을 위한 다양한 이론 교육과 훈련이 진행되었고, KBS 양양 사이클 대회(6.24∼28) 출전 및 한국 문화
체험 활동도 이루어졌다.

%e1%84%89%e1%85%b3%e1%84%8f%e1%85%b3%e1%84%85%e1%85%b5%e1%86%ab%e1%84%89%e1%85%a3%e1%86%ba-2016-10-11-%e1%84%8b%e1%85%a9%e1%84%92%e1%85%ae-6-15-09

▲ 2013 WCC-KS 1차 및 2차 캠프

2차 캠프는 9월 23일부터 50일간 이루어졌다. 아시아 개발도상국 6개국 (NPL, BGD, THA, VNM, IND, INA) 지도자
6명과 선수 12명이 참가하였다.
2차 캠프 역시 영주 경륜훈련원에서 양질의 이론 훈련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또한 15명의 우수 지도자들은 교육을 통해
UCI Level 1 coaching course를 수료하였다.
마지막으로 2차 참가진들은 투르 드 코리아 스페셜 대회(9.25) 출전, 한국 문화 체험 등으로 2013 WCC-KS 활동을 마무리 지었다.

새로운 시작 : 2014 WCC-KS 훈련 1차 캠프 6월 26일 개소

noname25

▲ 2014 WCC-KS 1차 훈련 캠프 개소

2014년 WCC-KS에서는 영주 경륜 훈련원에서 훈련 캠프를 개최하며, 아시아 개도국 14개국에서 총 42명의
사이클 선수 및 지도자가 참가한다.

6월 26일부터 8월 14일까지 열리는 1차 캠프는 9개국 (THA, SLK, SGP, IND, TLS, MNG, IRN, MYS, UZB) 총 27명
(지도자 9명, 선수 18명)을 초청해 주니어 트랙 선수들을 위한 훈련을 진행한다.
또한 선수들은 2014 세계주니어트랙선수권 대회(8.8~8.12) 에 출전해 기량을 뽐낼 예정이다.

%e1%84%89%e1%85%b3%e1%84%8f%e1%85%b3%e1%84%85%e1%85%b5%e1%86%ab%e1%84%89%e1%85%a3%e1%86%ba-2016-10-04-%e1%84%8b%e1%85%a9%e1%84%92%e1%85%ae-11-50-34

▲ 2014 WCC-KS 1차 캠프 훈련 모습

이후 8월 16일부터 9월 14일까지 개최되는 2차 캠프에는 5개국 총 15명(지도자 5명, 선수 10명)이 참가한다.
엘리트 선수(트랙/로드) 들로 구성된 2차 캠프의 참가진들은 2014 인천 아시안 게임(9.20~10.1)에 출전한다.

%e1%84%89%e1%85%b3%e1%84%8f%e1%85%b3%e1%84%85%e1%85%b5%e1%86%ab%e1%84%89%e1%85%a3%e1%86%ba-2016-10-11-%e1%84%8b%e1%85%a9%e1%84%92%e1%85%ae-6-17-10

▲ WCC 벌린다 탈링 담당관

지난 6월 30일, 사이클 저개발국 지도자 및 선수들의 교육 및 훈련을 위해 설립된 세계사이클센터(WCC)에서
파견된 벌린다 탈링이 한국에 도착했다. 벌린다 탈링은 5일간 이번 캠프를 참관하며 “이렇게 훌륭한 훈련 프로그램을
독립된 훈련원에서 제공받기는 어려운 일이고 좋은 환경을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아시아 주니어 사이클 선수들에게 이번
캠프는 분명 실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평가 했다.

한국에서 피어날 선수들의 열정의 꽃이 아시아에 큰 울림이 되기를 기원하며, 아시아 사이클 센터는 향후 한국
사이클 및 국가 브랜드 이미지 향상과 아시아 사이클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